상단여백
HOME 버스/승합 승합
현대차 ’쏠라티 무빙호텔‘, 레드닷 어워드 사운드 분야 최우수상아티스트 위한 신개념 커스터마이징 모델
“창의성과 혁신 거듭하는 브랜드 될 것”
쏠라티 리무진을 기반으로 제작된 커스터마이징 모델 '쏠라티 무빙호텔'이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에서 사운드 분야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사진은 쏠라티 리무진.

현대자동차 대형밴 ‘쏠라티’의 커스터마이징 모델이 세계적 디자인상인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에서 사운드 디자인 분야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이번에 수상한 모델은 자동차의 역할을 삶의 다양한 영역으로 확대하는 취지로 개발된 커스터마이징 모델 ‘쏠라티 무빙호텔’이다.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 사운드 분야 최우수산을 수상한 '쏠라티 무빙호텔' 내부 모습

쏠라티 리무진을 기반으로 만들어진 쏠라티 무빙호텔은 가수나 배우 아티스트에게 최적화된 공간으로 디자인된 것이 특징이다.

현대차와 SM 엔터테인먼트가 함께 진행한 ‘현대 × SM 무빙 프로젝트(Hyundai x SM Moving Project)'의 일환으로 지난 3월 공개된 바 있다.

현대차 관계자는 “세계적으로 권위있는 레드닷 디자인상을 수상하게 돼 매우 기쁘다.”며, “앞으로도 고객에게 사랑받는 브랜드가 되기 위해 창의성과 혁신을 거듭하는 브랜드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현대차는 ’쏠라티 무빙호텔‘ 외에도 △2018 평창동계올림픽 수소전기에너지 체험관 파빌리온(본상 2개, 브랜드 경험 설치물 및 사운드 디자인 분야) △파이어니어스 필름(본상, 필름&애니메이션 분야) △세이프티 홀로그램(본상, 인터페이스&사용자 경험 디자인 분야) 등 총 5개의 상을 동시에 수상했다.

※ 이미지를 클릭 하시면 해당 DB브랜드 페이지로 이동합니다.
icon인기 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동영상 뉴스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