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정책
서울시, 내년부터 소형화물차도 LPG 신차로 교체 시 보조금 지원차량 폐차 후 LPG 신차로 전환 시 대당 400만원 보조금

서울시가 미세먼지 경감을 위해 내년부터 LPG 등 친환경차로 교체하면 보조금을 지원하는 경유 차종에 소형화물차를 포함한다.

시에 따르면, 현재 경유를 연료로 사용하는 노후 청소차나 마을버스를 CNG 버스로 교체할 때나 노후 어린이 통학 차량을 LPG 신차로 교체할 때 보조금을 지원하고 있다.

이에 더해 내년부터는 경유 소형화물차에 대해서도 친환경차로 교체 시 지원하기로 했다. 차량을 폐차한 후 LPG 신차로 전환할 경우 대당 400만원의 보조금이 지원된다.

아울러 조기 폐차 지원대상인 경우 보조금을 최대 165만원까지 추가로 받을 수 있습니다.

한편 서울시는 작년 8월 전국 최초로 시행한 '어린이 통학차량 LPG 구매지원 사업'을 통해 1년여 만에 323대가 친환경 LPG 차량으로 교체됐다고 밝혔다.

서울시는 친환경 LPG 차량의 장점과 교체 필요성을 적극적으로 홍보해 내년도 지원 차량에 대해서도 신청을 받을 예정이다.

icon인기 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 뉴스
여백
동영상 뉴스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