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버스/승합 버스
교통안전공단, 수도권 M버스에 전방충돌경고장치 무상 보급9월까지 400대에 추가 보급
교통안전공단 오영태 이사장(오른쪽 네번째)이 11일 경기도 수원시에 있는 경기고속 영통차고지에서 M버스 28대에 전방충돌경고장치(FCWS)와 차로이탈경고장치(LDWS) 무상 지원 행사를 한 뒤 기념촬영 하고 있다. (사진: 교통안전공단)

교통안전공단이 11일 경기고속 M버스 28대에 전방충돌경고장치(FCWS)와 차로이탈경고장치(LDWS)를 무상 보급했다고 밝혔다.

이번 지원은 국토부가 7월 발표한 ‘사업용 차량 졸음운전 방지대책’의 후속 조치로, 교통안전공단은 이날 무상 지원을 시작으로 다음 달까지 수도권 M버스 전체 400대에 FCWS와 LDWS 보급을 지원할 계획이다.

교통안전공단은 고속도로나 자동차 전용도로를 이용해 시속 100km 안팎으로 주행하는 M버스가 시내버스보다 대형 교통사고 발생확률이 높다고 판단, 첨단안전장치 보급 지원에 나섰다고 설명했다.

오영태 교통안전공단 이사장은 “이번 첨단안전장치 무상 보급으로 수도권 M버스를 이용하는 시민들이 더욱 안전하게 대중교통을 이용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첨단안전장치 개발과 보급을 확대해 국민 교통안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교통안전공단은 자체 개발한 디지털운행기록분석시스템을 활용해 운수업체의 위험 수준을 점검하고, 피로운전 단속기를 이용해 화물차와 버스운전자의 최소 휴게시간 준수 여부를 집중 단속하는 등 대형 교통사고 예방을 위한 단속 활동을 지속해오고 있다.

교통안전공단 오영태 이사장(오른쪽 네번째)이 11일 경기도 수원시에 있는 경기고속 영통차고지에서 M버스 28대에 전방충돌경고장치(FCWS)와 차로이탈경고장치(LDWS) 무상 지원 행사를 한 뒤 기념촬영 하고 있다.

구독신청

최양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 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동영상 뉴스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