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상용일반
석유관리원, 유가보조금 부정수급 방지에 기여…경제부총리 표창 수상작년 의심 주요소 496곳 중 196곳 적발

한국석유관리원(이하 석유관리원)이 14일 유가보조금 부정수급을 방지한 공로로 경제부총리 표창을 수상했다.

석유관리원은 작년 국토부·지자체·수사기관과의 협업을 통해 유가보조금 부정수급 공모가 의심되는 주요소 497곳을 점검해 196곳을 적발했다.

화물차 유가보조금은 화물차주들에게 유류세 일부를 환급해주는 제도인데, 일부 주유소와 수급자가 공모해 허위 결제하는 방법으로 부정 수급하는 사례가 많았다.

화물차 유가보조금은 18년 기준 약 1조 8천억원에 이르는 금액이었기에 철저한 관리의 필요성이 제기되었다.

이에 따라 석유관리원은 2018년 유가보조금 부정수급 단속권한이 있는 국토부·지자체와 ‘화물차 유가보조금 부정수급 방지를 위한 협업체계 구축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부정수급 공모가 의심되는 주요소와 화물차주에 대해 강력히 단속했다.

손주석 석유관리원 이사장은 “이번 수상은 지난 한 해 동안 묵묵히 소임을 다한 직원들에게 큰 힘이 될 것”이라 밝히고 “공공기관은 국민이 요구하는 소임을 다해야 한다는 점을 잊지 않으며 국민 권익 보호를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icon인기 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동영상 뉴스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