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리즈 기획물 2018 IAA 현장리포트
[2018 하노버 국제상용차박람회]
브리지스톤, 연비·환경 잡는 ‘에코피아 트럭 타이어’ 공개
연간 연료효율 3.75% 높이고
이산화탄소 배출은 546톤 줄여
브리지스톤타이어 부스 전경.
연료효율과 친환경성을 높인 에코피아 트럭 타이어.

브리지스톤타이어가 독일 하노버에서 열린 ‘국제상용차박람회(2018 IAA//International Motor Show Commericial Vehicles 2018)’에서 친환경 타이어 ‘에코피아 트럭 타이어(Ecopia Truck Tyre)’를 공개했다.

브리지스톤타이어에 따르면 에코피아 트럭 타이어는 수명 동안 엄청난 비용을 절약할 수 있는 것이 강점이다. 특히, 장거리 운행 시 연료효율을 3.75%가량 높일 수 있다.

만약 150대 규모의 트럭과 트레일러를 보유한 운수업체가 에코피아 트럭 타이어를 사용할 경우 연간 20만유로(한화 약 2억 5,800만원)의 비용을 절감할 수 있는 규모다. 여기에 연간 546톤의 이산화탄소 배출량도 줄일 수 있어 친환경적인 면모도 갖췄다.

기본적인 성능도 우수하다. 특수 실리카 화합물을 사용해 제작한 만큼 낮은 기온에서도 고무가 굳지 않고 말랑말랑한 특성을 유지한다. 이를 통해 우수한 접지력과 뛰어난 제동성능을 발휘함은 물론 마모도 또한 적다는 게 회사 측의 설명이다.

한편, 브리지스톤타이어는 박람회 기간 모바일앱, 웹사이트, 모니터링 시스템을 통합한 ‘플릿펄스(Fleet Pulse)’ 서비스도 선보였다.

이 서비스는 차량의 주행 안정성을 실시간으로 점검하고, 필요한 조치를 취할 수 있도록 하는 기능을 담고 있다. 관리자는 이를 통해 차량 수리 서비스를 예약하는 등 원활한 차량관리를 할 수 있다.

icon인기 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동영상 뉴스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