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트럭 수입
만트럭버스, 3.5톤 ‘뉴 MAN TGL’ 고객 인도 시작고급 인테리어, 첨단안전장치 등 프리미엄 사양 강점

글로벌 상용차 생산업체 만그룹의 한국지사인 만트럭버스코리아(대표이사 막스버거)가 지난6월 부산모터쇼에서 공개한 3.5톤 ‘뉴 MAN TGL(이하 TGL)’ 중소형 카고트럭의 고객 인도를 시작했다고 밝혔다.

만트럭버스코리아에 따르면 TGL은 대형급 수준의 캡 사이즈와 국내 최고 수준의 내부 인테리어를 적용해 동급차량과 차별화되는 거주 편의성을 제공한다.

또한, 동급 최고 수준의 엔진과 자동변속기를 장착해 강력한 구동력을 발휘하는 것이 특징이다.

아울러 3.5톤급 트럭 최초로 후륜 에어 서스펜션을 탑재해 탁월한 승차감과 주행 안정성을 제공할 뿐만 아니라 진동에 민감한 화물도 운송할 수 있다.

이밖에 올해부터 대형 트럭에만 의무화된 비산자동제동장치(EBA), 차량안전성제어시스템(ESP), 차선이탈경고장치(LGS) 등 첨단안전장치도 기본 사양으로 제공된다.

한편, 만트럭버스코리아는 부산모터쇼 이후 고객들의 주만사양에 대한 맞춤화 과정 등 준비를 거쳐 9월부터 차량의 본견 판매 및 인도를 시작했으며, 9월 한달간 3호 고객까지 인도를 완료했다.

만트럭버스코리아 막스 버거 사장은 “지난 3개월 간 고객들과 소통하면서 프리미엄 중소형 트럭에 대한 수요를 직접 확인했다.”며, “만트럭버스코리아는 앞으로도 고객들의 효율적인 비즈니스를 돕기 위한 다양한 모델들을 선보일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 이미지를 클릭 하시면 해당 DB브랜드 페이지로 이동합니다.
icon인기 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 뉴스
여백
동영상 뉴스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