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부품/용품 용품
S-OIL, KT와 손잡고 ‘Smart 주유소’ 구축고객에겐 카드 필요없는 자동결제 서비스
주유소 업주에겐 맞춤형 경영 솔루션 제공
 

국내 대표 정유사 S-OIL과 KT가 손잡고 미래형 주유소 구축에 나선다.

양사는 31일 광화문 KT 사옥에서 ICT 플랫폼 기반의 미래형 주유소(Smart Station) 구축을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두 회사는 주유소 운영과 정보통신 분야의 전문역량, 노하우를 공유하고 주유소 이용 고객에게 더욱 편리하고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플랫폼 구축에 합의했다.

S-OIL은 이번 협약에 따라 KT의 커넥티드 카 커머스(Connected Car Commerce) 솔루션을 주유소와 스마트폰 앱에 적용할 계획이다.

커넥티드 카 커머스 솔루션은 주유 차량을 인식하여 실물카드 없이 자동 결제가 가능한 서비스다. S-OIL 주유소를 방문하는 고객은 주유정보 입력부터 결제까지 빠르고 편리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아울러 2,400여 개의 S-OIL 주유소 운영자들은 사물인터넷(IoT) 기술 활용과 데이터 분석을 통한 맞춤형 경영 솔루션을 제공받아 영업장을 손쉽게 관리할 수 있다.

이 밖에도 S-OIL과 KT는 4차 산업혁명을 대비하여 주유사업과 미래자동차 기술에 대한 노하우를 지속적으로 공유하여 새로운 사업 모델을 발굴하는데 협력하기로 했다.

박봉수 S-OIL 사장은 “다가오는 미래자동차 시대에 맞춰 S-OIL은 마케팅 플랫폼 구축과 주유소 업그레이드를 위해 다각도로 노력하고 있다.”며 “KT와 제휴를 통해 S-OIL 주유소·충전소 이용 고객과 운영자들에게 더욱 편리한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다.”고 밝혔다.

icon인기 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동영상 뉴스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