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상용일반
화물복지재단, 2018년 상반기 지원사업 계획 발표건강검진, 장학사업 등 화물운전자 위한 7개 사업 진행

 

국내 유일의 화물차복지 전문 조직인 공익법인 화물복지재단(이사장 신한춘)이 올해 상반기 진행할 지원사업 계획을 발표했다.

화물복지재단은 교통사고 생계지원사업, 4대 중증질환자 치료비지원사업, 건강검진사업, 교복지원사업, 일반 장학사업 등 자체적으로 실시하는 지원사업과 동시에 현대 오일뱅크, 에쓰오일, 에쓰오일토탈윤활유와 함께 장학사업도 진행할 예정이다.

먼저 교통사고 생계지원사업은 운행 중 사망한 화물차운전자의 유가족에게 최대 500만 원의 지원금을 전달하며, 4대 중증질환자 치료비지원사업은 암, 심혈관 및 뇌혈관, 희귀난치성질환을 판정받은 화물운전자를 지원한다.

또한, 올해 건강검진사업은 출생연도가 홀수인 화물차운전자를 대상으로 1월 15일부터 2월 12일까지 대상자를 선정하고 중고등학생 자녀들을 위한 교복지원사업은 2월 12일부터 3월 12일까지 신청이 이뤄질 계획이다.

이밖에 재단의 일반장학사업과 현대오일뱅크의 후원을 받는 희망바퀴 장학사업은 상반기 중 일정이 확정될 예정이며, 에쓰오일 장학사업은 후원사 협의 후 별도 안내한다는 방침이다.

한편, 화물복지재단은 지난해 약 60억 원을 투입해 약 9,000여 명의 화물차운전자들과 가족들에게 복지사업을 진행한 바 있다. 상반기 지원사업과 관련해 자세한 정보는 화물복지재단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구독신청

김영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 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동영상 뉴스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