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트럭 수입
10월 수입 상용차 등록대수 덤프 제외 298대9월 대비 19.5%↓…전 브랜드 두 자릿수 감소세
(자료: 한국수입자동차협회(KAIDA) / 건설기계로 분류되는 덤프트럭 실적은 제외. 브랜드는 점유율 순.


한국수입자동차협회(KAIDA)는 2017년 10월 수입 상용차 신규등록대수가 지난달보다 19.5% 감소한 298대로 집계됐다고 10일 밝혔다.

한국수입자동차협회가 공개한 자료에 따르면 10월 한 달간 가장 많은 등록대수를 기록한 업체는 볼보트럭으로 106대를 등록했다. 5개 업체 가운데 유일하게 세 자리 등록대수를 유지했다. 그 뒤를 만트럭버스(70대), 다임러트럭(60대), 스카니아(54대), 이베코(8대)가 이었다.

브랜드별로는 모든 제조사가 감소세를 면치 못했다. 이베코를 제외한 4개 업체가 전월 대비 15~18% 하락한 증감율을 보였고, 이베코는 전월 대비 60% 감소한 8대를 등록하는 데 그쳤다. 1월부터 10월까지 누적 등록대수는 3,589대로 집계됐다.

(자료: 한국수입자동차협회(KAIDA) / 특장에는 카고와 밴이 포함됨


차종별 등록현황은 지난달과 같은 양상을 보였다.

트랙터 부문에서는 모든 업체가 대체로 고른 점유율을 확보한 가운데 볼보트럭이 35대를 등록하며 1위에 올랐다. 볼보트럭의 점유율은 38.8%로 전월 대비 약 12%P 상승했다.

카고 부문은 3파전으로 전개됐다. 스카니아가 24대로 가장 많은 등록대수를 기록했고 볼보트럭이 18대, 만트럭버스가 12대를 기록했다.

특장 부문 역시 지난달에 이어 양강구도를 이어갔다. 볼보트럭이 53대로 39.6%의 점유율을 기록했으며, 다임러트럭이 45대를 등록하며 33.6%의 점유율을 올렸다. 수입 버스 부문은 신규 등록이 없었던 9월과는 달리 만트럭버스가 19대를 등록했다.

한편, 이번 통계자료에도 수입 업체 판매의 상당수를 차지하는 덤프트럭 등록대수 공개는 국토부의 완고한 입장에 가로막혀 누락됐다.

구독신청

최양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 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동영상 뉴스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