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다이제스트
쌍용차, 부산모터쇼 대신 해운대모래축제 참가한다

쌍용자동차가 ‘2016 해운대모래축제’를 후원하며, 티볼리 에어 등 차량을 전시하고 여러 참여형 프로그램을 통해 다채로운 즐거움을 선사한다고 27일 밝혔다.

2016 해운대모래축제’는 국내에서 유일하게 모래를 소재로 한 지역축제로 ‘바다의 탐험, 모래의 열정’을 주제로 오는 30일까지 개최된다. 지난 2005년 1회 축제가 열린 이후로 꾸준히 성장하여 지난 해에는 150여만 명이 방문하는 바다 축제로 자리 잡았다.

쌍용차는 행사장에 도시적 느낌을 살려 꾸민 홍보부스 및 전시공간을 마련하고 티볼리 에어와 코란도 C 등 차량을 전시하여 해운대를 찾는 시민들이 자유롭게 살펴 볼 수 있도록 했다.

그 밖에 ▲티볼리 에어/코란도 C 모래작품과 찍은 사진을 SNS로 공유하면 기프티콘을 증정하는 샌드아트 포토이벤트 ▲정해진 시간 안에 모래 속 선물을 찾는 모래사장 보물찾기 ▲4,000개의 음료수 교환 자석이 부착된 쿨월(Cool Wall) 운영으로 방문객들의 갈증을 해소해 주는 등 다채로운 시민 참여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한편, 쌍용차가 후원하는 이번 행사가 진행되는 동안, 부산 벡스코에서는 '2016 부산모터쇼'가 개최된다. 쌍용차는 부산모터쇼에 자사의 제품을 출품하는 대신 해운대모래축제에 차량을 전시하기로 했다.

정하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 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 뉴스
여백
동영상 뉴스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