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트럭 수입
750마력 트랙터, 중량물 운송의 최강자로 나서다볼보트럭코리아, ‘유로6 FH16’ 새 라인업에 합류시켜

볼보트럭코리아의 김영재사장이 새 라인업에 합류시킨 750마력 FH16 트랙터 앞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이 트랙터는 국내 트랙터 중 최고의 힘을 자랑한다.
세계 최고의 플래그 쉽, 중량물 운송의 최강자다. 볼보트럭코리아의 제품 라인업이 기존 9종에서 13종으로 확대됨과 동시에 여기에 새로 가세한 볼보트럭의 FH16은 이번 유로6 론칭행사에서 비중있게 대접받았다.

16리터 엔진, 750마력(최대토크 362kg.m)이라는 국내 상용차시장에서 가장 높은 출력을 발휘하는 FH16 트랙터는 볼보트럭 라인업의 대표 모델로써 손색이 없는 세련됨을 갖췄다.

FH16 모델은 한 마디로 볼보트럭의 신기술과 세련된 디자인의 집약체로 여겨질 정도다. 구체적으로 살펴보면 IT기술이 적용된 무선작업리모컨·네비게이션·마이트럭(커넥티드 트럭 서비스 지원) 시스템을 들수 있다.

세계 특허기술로 스티어링 기어에 전기모터를 장착하여 운전자가 한 손가락 만으로 핸들링이 가능하도록 설계된 혁신적인 기술의 ‘볼보 다이나믹 스티어링’을 빼놓 수 없다. 이 기술은‘햄스터도 쉽게 다룰 수 있다는 메시지’로 홍보 영상을 통해 널리 알려진 바 있다.

이밖에 세이프티 패키지(차간거리 유지 및 제동 시스템, 전자식 차체 제어 시스템, 차선 변경 시스템, 차선 유지 시스템, 운전자 경고 시스템, 운전석 에어백, 바이제논 헤드램프, 파킹쿨러)도 적용됐다.

국내 상용차 중 가장 무게감이 느껴지는 FH16 트랙터. 이 트랙터가 국내 물류운송시장에서 어떤 중요한 역할을 할 지 주목되고 있다.

독일 하노버 상용차박람회에서 큰 인기를 끈 유로6 750마력 FH16 트랙터

독일 하노버 상용차박람회에서 큰 인기를 끈 유로6 750마력 FH16 트랙터

icon인기 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 뉴스
여백
동영상 뉴스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