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버스/승합 버스일반
서울대, 1년간 전기 셔틀버스 운행한다전기버스 ‘바네스’ 2대 투입, 내년 1월까지 운영
1회 충전에 185km 주행...그린 캠퍼스 만든다
서울대학교 관악캠퍼스에서 운행 중인 전기 셔틀버스 '바네스'.

한신자동차의 소형 전기버스 ‘바네스(VANESSE)’가 서울대학교 관악캠퍼스에 투입된다.

이 같은 내용이 담긴 ‘친환경 전기 셔틀버스 시범운행 협약’이 지난달 30일 서울대학교(오세정 총장)와 ㈜와이즈웨이(김철순 대표이사) 간에 체결됐다.

친환경 전기 셔틀버스 바네스는 그린캠퍼스 조성을 위해 마련됐다. 지난 1일 첫 운행을 시작한 바네스는 총 2대로 내년 1월 31일까지 약 1년간 관악캠퍼스 역방향 셔틀(호암교수회관 경유) 구간을 달린다.

14인승 버스인 바네스는 리튬이온배터리를 탑재해 오염물질을 배출하지 않으며 1회 충전에 185km를 주행할 수 있다. 또한 최고출력 170마력에 최대토크 950N․m을 발휘하며 최고 속력은 시속 95km까지 낼 수 있어 캠퍼스 셔틀버스로는 충분한 성능을 갖췄다.

바네스는 경제성과 다목적성, 친환경성을 인정받아 김포시와 파주시 등 친환경 마을버스로 도입된 바 있다.

오세정 서울대 총장은 “친환경 전기 셔틀버스 시범운행에 필요한 제반시설을 적극 제공할 것이며, 그린캠퍼스 조성을 위해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icon인기 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동영상 뉴스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