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다이제스트
서울시, ‘친환경 전기버스 표어 시민아이디어’공모

서울시가 2019년 도입하는 친환경 전기버스 외부 디자인에 적용할 표어 공모를 오는 20일까지 진행한다고 밝혔다.

시는 2025년까지 친환경 전기시내버스 2,720대 도입을 목표로 지난해 전기버스 29대를 시범 도입한 바 있으며, 올해는 106 확대 도입을 추진 중이다.

전기버스는 주행 시 대기오염물질이 발생하지 않아 경유나 CNG버스보다 진일보한 친환경 교통수단으로 평가 받는다.

특히, 1대 당 일평균 230km를 주행하므로 일반 승용차 대비 미세먼지 및 온실가스 배출량을 현격히 낮추어 대기환경 개선 효과가 크다.

이에, 서울시는 시내버스 외부에 친환경 버스를 잘 표현하면서 서울시 이미지에 부합하는 창의적 문구로 슬로건을 적용하기로 하고 시민들이 직접 창작한 문구를 차량 외부에 게시하기로 했다.

지역과 나이에 상관없이 전기버스에 관심이 있는 누구나 자유롭게 참여할 수 있으며, 오는 20일까지 서울시에 공고된 제출서식을 작성해 지정 이메일로 제출하면 된다.

제출 내용은 전기버스의 친환경성을 잘 담아낸 문안으로 국문과 영문 모두 가능하며, 문구 길이는 버스 외부공간에 적용 가능한 20자 내외로 권장하되, 다양한 상황 및 내용 등을 고려해 특별한 제한은 없다.

출품 작품은 1차 설문조사와 2차 심사위원회를 개최하여 최종 6개의 수상작이 선정되며, 당선작(1작품) 30만원, 우수상(2작품) 각 10만원, 장려상(3작품) 각 5만원 상당의 문화상품권이 지급될 예정이다.

임동국 서울시 교통기획관은 “이번 공모전은 서울시 친환경 정책의 핵심 과제 중 하나인 전기버스에 새로운 상징성을 적용하기 위함이다.”라며, “친환경 대중교통 선도 도시 서울을 잘 표현할 수 있는 문구를 시민과 함께 만들어가는 소중한 기회이므로 창의적이고 멋진 문안을 많이 보내주셨으면 좋겠다.”고 시민의 관심과 참여를 당부했다.

icon인기 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동영상 뉴스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