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트럭 국산
타타대우, 부산직영정비사업소 신규 오픈부산‧경상 지역 서비스 네트워크 및 품질 강화
대형 워크베이와 도장시설 및 부품 공급시스템 완비
화물차 운전자 위한 다양한 편의시설 및 서비스 제공
타타대우상용차가 부산·경상 지역 서비스 네트워크와 품질 강화를 위해 부산직영정시사업소를 신규 오픈했다. 사진은 김방신 타타대우상용차 사장(왼쪽에서 아홉번째)을 비롯한 관계자들이 신규 오픈 기념 커팅식을 진행하는 모습

타타대우상용차(사장 김방신)가 부산‧경상 지역 서비스 네트워크와 품질을 강화하고 나섰다.

타타대우상용차(이하 타타대우)는 24일 경남 양산에 ‘타타대우상용차 부산직영정비사업소’를 신규오픈하고 기념식을 가졌다.

김방신 타타대우상용차 사장이 축하를 하고 있다.

타타대우에 따르면 이번에 오픈한 부산직영정비사업소는 양산IC에 인접해 뛰어난 접근성을 자랑한다. 총면적 6,280㎡ 부지에 사무동과 정비동, 부품동 등 총 3개동으로 구성돼 있으며, 체계적인 정비 교육을 위한 교육장도 마련했다.

총 12대의 대형차량을 동시에 정비할 수 있는 워크베이를 비롯해 30톤 리프트 3대와 최신 도장 시설까지 갖췄으며, 3층 규모의 대형 부품동을 통해 모든 부품을 적시에 공급할 수 있는 시스템을 구축, 보다 빠르고 편리한 정비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정비사업소 내 안마의자, 샤워실, 음료 등을 제공하는 휴게실 모습.

장거리 운행이 많은 화물차 운전자들을 위한 편의시설과 서비스도 제공한다. 안마의자, 샤워실, 음료 등을 제공하는 전용 휴게실이 마련돼 있으며, 차량 정비를 위해 방문 고객에게는 점심식사가 무료로 제공된다.

이밖에 정비사업소 내에 신차 2대를 상시 전시해 차량 구매상담도 함께 진행한다. 이를 통해 순회 전시회나 모터쇼가 아니면 실물을 확인하기 어려웠던 상용차를 직접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제품 상담을 위한 전담 직원을 배치해 고객들의 이해를 도울 계획이다.

김방신 타타대우상용차 사장은 “타타대우상용차 부산직영정비사업소는 2017년 오픈한 인천직영정비사업소와 함께 뛰어난 접근성과 최신 설비, 다양한 편의 시설을 통해 방문 고객들에게 최상의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직영정비사업소 확대 등 고객 서비스 품질 강화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타타대우상용차는 인천과 부산에 위치한 직영정비사업소를 포함해 전국 70여개의 서비스 네트워크를 보유하고 있다. 최근 부산 송정동에 신규 정비공장(대우상용부산서비스)을 오픈한데 이어, 이번에 부산직영정비사업소를 추가 오픈하며, 서비스 네트워크 및 품질 강화에 힘쓰고 있다.

※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해당 DB브랜드 페이지로 이동합니다.
icon인기 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동영상 뉴스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