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트럭 수입
만트럭버스코리아, 신임 A/S 부사장 ‘데니스 듄슬’ 선임“풍부한 A/S 업무 노하우로 수준 높은 서비스 제공할 것”

만트럭버스코리아 애프터 세일즈&서비스(A/S) 신임 부사장으로 새롭게 선임된 ‘데니스 듄슬(Dennis Duenzl)’

세계적 상용차 생산업체인 만트럭버스그룹(MAN Truck & Bus SE)의 한국법인인 만트럭버스코리아가 지난 1일 신임 애프터 세일즈&서비스(A/S) 부사장으로 ‘데니스 듄슬(Dennis Duenzl)’을 선임했다고 밝혔다.

새롭게 임명된 데니스 듄슬 A/S 부사장은 2004년 배출가스 저감 시스템 관련 업체인 ‘HJS 에미션 테크놀로지’ 마켓&세일즈 부문을 입사를 시작으로 상용차 업계에 첫 발을 내딛었다.

이후 2011년 만트럭버스그룹에 합류, 애프터 세일즈 부서에서 다양한 전략 및 운영 프로젝트를 수행했다.

만트럭버스그룹 합류 후 줄곧 애프터 세일즈 관련 부서에서 시장 운영 및 영업과 관련된 다양한 경험을 쌓았으며, 최근까지 만트럭버스그룹 직영 서비스 센터 관리 부서를 총괄하며 애프터 세일즈&서비스 전반의 노하우를 익혔다.

막스 버거 만트럭버스코리아 사장은 “데니스 듄슬 A/S 부사장이 만트럭버스코리아에 부임하게 된 것을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애프터 세일즈&서비스 부문에서 오랜 시간 익힌 업무 경험과 노하우를 토대로 국내 고객에게 수준 높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데니스 듄슬 A/S 부사장도 “오랜 시간 익힌 애프터 세일즈&서비스 분야의 업무 노하우를 한국 시장에서 선보일 수 있어 기쁘다.”며 “만트럭버스코리아의 고객 서비스 향상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취임 인사를 전했다.

한편, 만트럭버스코리아는 지난 7월 1일부터 신규 고객은 물론 기존 유로6 트럭 보유 고객을 대상으로 엔진 주요 부품에 대한 7년/100만km 보증을 제공하는 파격적인 '케어+7 프로그램'을 제공해 상용차 시장의 서비스 수준을 끌어올렸다.

현재 전국에 122개의 서비스 센터를 갖추고, 서비스 센터에 대한 품질 관리를 위해 서비스 점검을 실시하는 '서비스 어택'과 같은 활동을 진행하는 등 고객만족을 위한 혁신을 끊임없이 선보이고 있다.

※ 이미지를 클릭하면 해당 브랜드 DB 페이지로 이동합니다.
icon인기 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동영상 뉴스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