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상용일반
포레스트씨피, 스마트폰 동영상 교통정보 공유 서비스 제공ADAS 앱 ‘이엑스비전’ 2차 서비스 업데이트
“실시간 교통상황 확인해 차량 운행 수월해 질 것”

국내 IT 스타트업 포레스트씨피(대표이사 이승일)가 공공데이터를 활용해 도로교통 상황을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는 동영상 교통정보 공유 서비스를 제공한다.

포레스트씨피는 자사가 개발한 무료 스마트폰 ADAS 애플리케이션 ‘이엑스비전(EX Vision)’에 동영상 교통정보 공유 기능을 추가한 2차 서비스를 추가 업데이트했다고 3일 밝혔다.

이엑스비전은 교통사고 예방을 위해 2018년 포레스트씨피에서 개발한 스마트폰 전용 ADAS애플리케이션이다.

앞서 블랙박스 기능과 전방추돌경고, 차선이탈경고기능을 제공하는 1차 서비스를 제공해 이미 2만 2,000여 건의 다운로드 수를 기록하고 있다.

나아가 이번 2차 서비스를 제공함에 따라 2만 2,000여명의 운전자들이 교통상황을 공유할 수 있게 됨으로써 원하는 곳의 교통 정보를 언제 어디서든 확인할 수 있게 됐다.

이와 관련 이승일 대표는 “그간 라디오 교통정보만으로는 디테일한 장소의 교통량 흐름까지 파악하기엔 부족한 면이 있었다.”라며, “이엑스비전의 동영상 교통정보 공유 기능을 활용하면, 실시간으로 교통상황을 직접 눈으로 확인할 수 있어 보다 수월한 차량 운행이 가능해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포레스트씨피가 개발한 이엑스비전은 국내는 물론 러시아, 미국, 이탈리아, 스페인, 이스라엘, 인도 등 해외에서도 그 기술력을 입증 받아 사용자 수가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

icon인기 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동영상 뉴스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