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국제
스카니아, 방콕에 조립 공장 건설…亞 공략 속도 낸다2,300만유로 투입해 교두보 마련
글로벌 기준 상용차 생산‧수출 목표

글로벌 상용차 브랜드 스카니아가 아시아 시장 공략에 속도를 낸다.

스카니아는 최근 태국 방콕에 조립 공장을 세우고, 태국 및 아시아 시장 공략을 위한 초석을 다졌다고 밝혔다. 스카니아는 이곳에서 트럭 및 버스 섀시를 조립‧생산하고 점진적으로 판매지역을 넓혀갈 계획이다.

공장은 방콕 지역 내 3만 3,900평방미터(m²) 부지에 들어섰다. 사업비 2,300만유로(한화 약 294억 3,300만원)가 투입된 이 공장은 향후 아시아 지역 공략을 위한 거점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스카니아 태국 법인 관계자는 “이번 조립 공장 건설을 통해 글로벌 사양에 맞는 다양한 스카니아 트럭과 버스를 태국에서 제작할 수 있게 됐다.”며, “방콕 공장은 향후 스카니아의 아시아 시장 공략에서도 중요한 역할을 담당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방콕 공장 건설에 쓰인 2,300만유로는 스카니아가 유럽과 중남미 지역을 제외한 곳에 투자한 금액 중 최대 규모다. 이곳을 거점으로 삼아 아시아 시장 공략에 나서겠다는 스카니아의 의지를 엿볼 수 있는 대목이다.

icon인기 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동영상 뉴스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