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통계
수입 상용차 산뜻한 출발?
1월 신규등록 전월比 22.2%↑, 전년동월比 30.5%↓
덤프 포함 트럭·승합·버스 전체 신규등록대수 440대
볼보트럭 168대, 점유율 38.2%로 수입업체 중 1위

올해 첫 달 수입 상용차 신규등록대수가 반등하며, 다소 기분 좋은 출발을 알렸다.

국토교통부의 상용차 등록원부를 가공, 본지에 독점 공급하고 있는 카이즈유데이터연구소에 따르면, 올 1월 덤프트럭을 포함, 중대형 카고트럭, 트랙터, 버스·승합 등 5개 수입 상용차 업체의 신규등록대수는 440대로 전월(360대)보다 22.2%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업체별로 볼보트럭이 168대로 점유율 38.2%를 기록, 최고의 실적을 기록했으며, 이어 만트럭버스가 106대(24.1%), 스카니아 92대(20.9%), 벤츠트럭 47대(10.7%), 이베코 27대(6.1%)를 나타냈다.

전월(2018.12월)에 비해 증감률은 전반적으로 상승세를 보였다. 스카니아(▲70.4%)와 만트럭버스(▲43.2%), 이베코(▲28.6%)까지 두 자릿수 상승률을 기록했으며, 볼보트럭은 8.4%로 선방했다.

반면, 전년 동월(636대)과 비교했을 때에는 30.8% 하락했다. 벤츠트럭(▼44.7%)을 시작으로 만트럭버스(▼35%), 볼보트럭(▼34.4%), 이베코(▼12.9%), 스카니아(▼8.9%) 등 수입 5사가 모두 저조한 모습을 보였다.

한편, 본지는 그동안 한국수입자동차협회(KAIDA)가 보도자료 형식으로 제공하던, 5개 수입 상용차 업체의 월별 신규등록 실적을 국내 업체인 현대자동차, 타타대우상용차를 포함 독자적으로, 분석 제공할 방침이다.

icon인기 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 뉴스
여백
동영상 뉴스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