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부품/용품 부품
미쉐린코리아, 수명 15% 늘린 대형트럭·버스 타이어 출시장거리용 ‘미쉐린 엑스 라인 에너지 에프’ 선봬
기존 모델 대비 향상된 연비‧수명‧주행성능 강점
 
 

미쉐린코리아가 수명을 대폭 늘린 대형트럭‧버스용 타이어 ‘미쉐린 엑스 라인 에너지 에프(MICHELIN X LINE ENERGY F)’를 출시했다고 12일 밝혔다.

미쉐린 엑스 라인 에너지 에프는 장거리 운행과 고속도로 운행에 최적화된 제품으로 주행안전성과 수명, 연비를 크게 향상한 것이 특징이다. 타이어 규격은 ▲385/55R 22.5 ▲385/65R 22.5 두 가지다.

주요 기술로는 ‘에너지 플렉스 케이싱(Energy flex casing)’이 적용됐다. 이는 낮은 회전 저항을 구현하는 미쉐린의 첨단 혁신 기술이다. 타이어 옆면 내부에 유연성이 뛰어난 케이블과 얇은 고무 화합물을 사용해 굴신 운동(굽히고 펴는 운동) 시 타이어 옆면에 발생되는 스트레스와 열 축적을 줄여 에너지 손실을 최소화해준다.

이를 통해 직전 모델보다 3% 향상된 연비와 5% 개선된 젖은 노면 접지력, 15% 늘어난 수명 등을 제공한다. 또 장거리 주행에 최적화된 5개의 리브와 넓은 숄더 디자인을 접목해 한층 탄탄한 주행 안전성을 발휘한다.

이밖에 빗길 주행 시 차량 오염과 다른 차량 운전자의 시야 방해를 최소화할 수 있는 ‘빗물 튐 방지 날개(Anti Splash)’를 적용하는 등 세심한 부분까지 신경 썼다.

미쉐린 엑스 라인 에너지 에프는 오는 13일부터 미쉐린 서비스센터와 일반 대리점에서 구매할 수 있다.

※ 이미지를 클릭하면 구글 플레이스토어로 이동합니다.
icon인기 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 뉴스
여백
동영상 뉴스
여백

여백